- 수시 6회 초과 지원자 342명 예방 조치…접수 과정서 유의 필요
- 지원 현황 및 원칙 위반 여부 '어디가'에서 확인 가능

*사진 제공=한양대  
*사진 제공=한양대  

2023학년도 수시모집 지원 횟수 검색 결과, 1인당 평균 4.79회를 지원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대학교육협의회는 올해 수시모집 지원 자료를 분석한 결과를 9월 28일(수)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수시 지원 총 건수는 220만3,731건이었다. 전년 대비 1인당 평균 지원 횟수는 0.01회 감소한 4.79회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6회 초과 지원 위반자 321명이 발생했다. 

■ 전년 대비 수시모집 지원 관련 증감 현황

학년도 지원인원 지원건수 1인당 평균 지원횟수 6회 초과
지원 위반
2022 458,723명 2,199,964건 4.80회 342명
2023 460,529명 2,203,731건 4.79회 321명
증감 +1,806명 +3,767건 -0.01회 -21명
(전학년도 대비) (0.39% 증가) (0.17% 증가) (0.21% 감소) (6.14% 감소)


수시모집 지원횟수는 ‘대학입학전형 기본사항’에 따라 최대 6회까지 가능하고, 접수 시간 순으로 일곱 번째 원서부터 접수가 인정되지 않으며, 만일 이를 위반한 사실이 밝혀질 경우 입학이 무효 처리된다.

지원 횟수 6회 제한은 산업대, 전문대, 특별법에 의해 설립된 대학, 부모 모두가 외국인인 외국인 전형은 지원 횟수 집계 대상에 포함되지 않는다. 

대교협은 수험생의 대학진학 기회를 보호하고 대입전형 질서를 유지하기 위해 지난 7월 4일부터 9월 17일까지 수시모집을 실시한 208개 일반대학(캠퍼스 포함)의 지원 자료를 수합해 총 지원자 46만529명 중 321명의 지원 횟수 6회 초과자를 사전에 검출했고, 위반이 발생한 대학에 수험생 확인 후 원서접수 취소 등을 조치하도록 안내했다. 

대교협은 앞으로 시행될 2023학년도 정시모집 및 추가모집에 대해서도 지원/등록 위반 검색을 실시할 예정이며, 대입지원방법 위반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 예방 조치를 강화할 계획이다. 

대교협은 수시모집 합격 후 정시 및 추가모집 지원, 정시모집 동일 군 복수 지원, 정시모집 등록 후 추가모집 지원, 이중등록 등의 대입지원방법을 위반하지 않도록 주의해줄 것을 당부했다. 

수험생의 대학 지원 현황 및 대입지원 위반 여부는 대입정보포털 ‘어디가’(www.adiga.kr)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대입지원 현황 및 위반 정보 조회 방법
*대입지원 현황 및 위반 정보 조회 방법

*에듀진 기사 URL: http://www.edujin.co.kr/news/articleView.html?idxno=40207
기사 이동 시 본 기사 URL을 반드시 기재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고교 대입, 진로, 학습 필수 매거진 '나침반 36.5' 정기구독 신청 클릭! 

 

저작권자 © 에듀진 인터넷 교육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